홈 > 미디어사자후 > 불교뉴스/지방
제목 안동 봉정사 관광객에 진달래화전 무료 제공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9-04-23
첨부파일 조회수 26
안동 봉정사 관광객에 진달래화전 무료 제공

세계유산 봉정사를 찾는 관광객 대상
영국여왕방문 20주년 기념

봉정사 영산암 가는 길
봉정사 영산암 가는 길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안동 봉정사가 영국여왕방문 20주년을 기념하고 안동 ‘테마가 있는 관광 4월의 봄꽃 여행 봉정사편’ 을 축하하는 의미를 더해 봉정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진달래 화전을 무료로 제공한다.

봉정사(주지 도륜스님)와 봉정사 신도회는 4월 24일 봉정사 주차장앞마당에서 전통적인 음식인 진달래 화전을 봉정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안동 “테마가 있는 관광 ” 4월의 봄꽃 여행 봉정사편을 축하하는 의미로 봉정사신도회에서 전통적인 음식인 진달래화전을 부쳐서 봉정사를 찾는 관광객에게 무료로 제공한다.

진달래화전 무료제공행사는 봉정사 관광안내소앞에서 12부터 3시까지 진행된다. 유리한병원에서는 무료 한방진료 봉사도 함께 진행한다,

지난해 6월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봉정사는 문화재로서의 명성 외에도 봄마다 ‘진달래 꽃길’이 펼쳐지는 봄꽃 명소로도 유명하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인 극락전과 대웅전을 관람한 후 영산암으로 올라가면 ‘달마가 동쪽으로 간 까닭은’이라는 영화 촬영 장소로도 유명한 오솔길이 나온다. 이 오솔길을 따라가면 진달래 꽃길이 펼쳐져 봉정사의 한적한 봄을 색색이 수놓는다.

한편, 안동시는 매달 주제를 정해 “테마가 있는 관광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1월 ‘얼음 축제’, 2월‘선비정신’, 3월‘독립운동’에 이어 4월의 관광 테마는 ‘봄꽃 여행’으로 정하고 추천 관광지를 선정해 전략적인 홍보에 나선다.

4월의 가볼 만한 곳은 ▲하회마을 ▲봉정사 ▲안동벚꽃축제(낙동강변 벚꽃 거리) ▲신세동 벽화마을 ▲영호루 ▲도산서원 ▲안동민속촌(월영교, 호반나들이길) ▲온뜨레피움 ▲만휴정(지례예술촌) 9곳이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선운사 청소년 문화예술경연 ‘제43회 동백연’ 개최
제1회 부산불교대상, 설동근 前 부산불교연합신도회장